닫기 24시간 동안 다시 열람하지 않습니다.
닫기 설문참여 24시간 동안 다시 열람하지 않습니다.

회원사 소식

Total 910

검색
'이디야커피', '두 번째 도약' 선포…자체 생산·물류 시스템 확립

'이디야커피', '두 번째 도약' 선포…자체 생산·물류 시스템 확립2020.04.02

​​중견련 회원사 '이디야커피'가 1일 창립 19주년을 맞아 로스팅 공장 '이디야 드림 팩토리'와 첨단 물류기지 '이디야 드림물류센터'를 가동하고, 원두 생산 및 물류 자립을 통한 '두 번째 도약'을 선포했습니다.​경기 평택시 포승공단에 들어선 '이디야 드림팩토리'에서는 연간 최대 6,000톤의 원두가 생산됩니다. 연면적 약 4,000평, 지하1층, 지상 2층 구조로 총 400억 원이 투자됐습니다. 굴지의 로스팅 기기 제조사인 스위스 '뷸러'와 독일 '프로밧'의 최신 설비를 도입해 생두 투입부터 원두 포장까지 전 공정을 자동화했습니다. 스틱커피 '비니스트' 등 다양한 관련 제품과 원재료 생산 체계도 갖췄습니다.​지난해 가맹점 3,000호를 돌파하면서 '이디야커피'의 연간 원두 사용량은 1,000톤을 돌파했습니다. ​'이디야 드림물류센터'는 경기 이천시에 터를 잡았습니다. 연면적 약 5,500평 규모의 최첨단 자동화 물류기지입니다. 가맹점 배송 이력 관리, 정시 도착 서비스 등 최신 모니터링 시스템을 적용해 품질 관리와 배송 효율을 대폭 개선했습니다. 배송 빈도는 주 3회에서 6회로 늘렸습니다.     문창기 이디야커피 회장은 "모두 어려운 시기에도 최고의 커피 맛으로 고객 사랑에 보답하기 위한, 한 그루 사과나무를 심는 마음으로 생산·물류 시스템에 대한 투자를 이어왔다“라면서, "품질과 서비스 수준을 대폭 끌어올려 고객 만족도를 높이고 가맹점 수익을 더욱 확대해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관련 기사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https://www.etnews.com/20200401000077

'일지테크' 등 중견련 회원사, '제19회 공정거래의 날' 정부포상 수상

'일지테크' 등 중견련 회원사, '제19회 공정거래의 날' 정부포상 수상2020.04.02

​​​'일지테크', '유라코퍼레이션', '한미약품' 등 세 개 중견련 회원사가 1일 '제19회 공정거래의 날' 정부포상을 수상했습니다. ​'공정거래의 날'은 1981년 4월 1일 공정거래법 시행에 발맞춰 공정거래·상생 문화 확산을 위해 제정됐습니다. 2002년부터 매년 기념식을 개최했지만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서면으로 대체했습니다. ​국무총리표창은 자동차 부품 전문기업 '일지테크'에 돌아갔습니다. 단체 자격으로 정부포상을 수상한 기업은 '일지테크'가 유일합니다. '공정거래 및 동반성장 협약' 및 '공정거래 실천 내부 규정'을 따라 하도급법 위반 행위를 적극 예방하고 대금 결제 조건과 시스템을 개선해 2차 협력업체의 자금 유동성 지원에 앞장서는 등 대·중소기업 상생협력에 공헌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습니다.​주부영 '유라코퍼레이션' 이사와 유승현 '한미약품' 차장은 회사를 대표해 공정거래위원장표창을 수상했습니다. ​자동차 부품 전문기업 '유라코퍼레이션'은 표준 하도급 계약서를 사용하고 대금을 100% 현금 결제하는 등 협력사 권익 보호에 앞장서고, 120억 원 규모의 상생협력펀드를 조성해 상생협력 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습니다. ​의약품 개발 및 제조 전문기업 '한미약품'은 2007년 공정거래 자율준수 프로그램을 도입해 실시간 모니터링과 정기적 현장 점검을 진행해 왔습니다. 2016년 공정거래의 날인 4월 1일을 '자율준수의 날'로 지정해 연례화하는 등 공정거래 자율 준수의 모범이라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관련 기사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http://www.etoday.co.kr/news/view/1878229

'패션그룹형지', 중국 교복 시장 안착… 누적 계약 387억 원 돌파

'패션그룹형지', 중국 교복 시장 안착… 누적 계약 387억 원 돌파2020.04.01

​​​중견련 회원사 '패션그룹형지'는 계열사 '형지엘리트'가 지난해 중국 교복 시장 누적 계약 387억 원을 돌파했다고 31일 밝혔습니다. 전년 대비 310% 증가한 규모로 현지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는 평가입니다.​학생복 제조 및 유통 전문기업 '형지엘리트'는 중국 진출을 위해 2016년 중국 패션기업 '보노'와 합작법인 '상해엘리트의류유한회사'를 설립했습니다. 이듬해 60억 원, 2018년에는 162억 원 규모의 수주 실적을 기록하며 꾸준히 성장하고 있습니다. 2019년 3분기 매출액은 94억 원에 달해 전년 대비 154% 늘었습니다. ​학교 약 51만 개, 학생 2억 7천만 명의 중국 교복 시장 규모는 약 20조 원으로 추정됩니다. 국제학교와 사립학교가 늘어나면서 교복이 고급화하고 있어 시장 규모는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형지엘리트'는 합작사 '보노'의 B2B 역량을 적극 활용해 명문 국제학교와 사립학교 대상 마케팅을 추진해 왔습니다.   ​올해에는 상해, 북경, 광둥, 심천 등 주요 도시의 24개 직영점과 위탁 판매점을 병행 운영하는 '투 트랙 전략'에 집중하는 한편, 위쳇wechat 온라인 마켓 플랫폼을 활용한 B2C 영업을 확대할 계획입니다. ​'형지엘리트' 관계자는 "프리미엄 교복에 대한 중국 시장의 선호도가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다"라면서, "소비 패턴 변화에 적극 대응해 생산, 영업, 유통 전략을 면밀히 재점검하고, 축적된 마케팅 노하우를 적극 활용해 시장을 선도하는 프리미엄 교복 브랜드로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관련 기사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https://www.asiatime.co.kr/news/newsview.php?ncode=1065573786452033

처음 이전 1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 맨뒤로